HOME > 커뮤니케이션센터 > 새소식

현대BS&C, 우즈베키스탄 국영가스공사와 복합소재 LPG용기 합작법인 설립 MOA 체결

2016-08-01

현대BS&C(비에스앤씨, 대표이사 이휴원)는 우즈베키스탄 국영가스공사(UNG)와 복합소재 LPG용기 합작법인 설립에 대한 MOA(거래조건협정서)를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.

 

현대BS&C의 복합소재 LPG용기는 고밀도 폴리에틸렌 및 복합재료로 만들어지며 가볍고 수명이 오래 지속되고 폭발하지 않는 특성이 있어 기존 철제 LPG용기를 대체할 제품으로 주목 받고 있다.

 

이번 MOA체결에 앞서 현대BS&C는 지난해 11월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에서 열린 국제투자포럼에서 우즈베키스탄 국영석유가스공사(UNG)와 복합소재 액화석유가스(LPG)실린더 합작법인 설립에 대한 양해각서(MOU)를 체결한바 있다.

 

이번 합작법인 설립 MOA를 통해 LPG 복합용기 제조, LPG용기 SCM(Supply Chain Management/공급망 관리) 그리고 LPG용기 재검사 등 LPG용기 사업전반에 대한 발전적인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하였으며, 합작법인 설립 본 계약을 위한 구체적인 계획 수립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.

 

특히 이번 사업은 정대선 사장이 지난해부터 진두지휘한 사업으로 이번 MOA를 통해 현대BS&C는 전사적 차원에서 우즈베키스탄의 복합소재 LPG용기 사업과 용기유통 관련 사업에서 협력하기로 하였다.

 

현대BS&C 정대선 사장은 “이번 국영가스공사(UNG)와의 MOA체결을 통해 우즈베키스탄 및 중앙아시아 시장 진출을 알리는 계기가 될 것”이라며 “우즈베키스탄을 비롯한 독립국가연합(CIS, 구 소련 국가모임) 시장을 적극적으로 공략할 계획”이라고 밝혔다.

개인정보 처리(취급)방침  I  영상정보처리기기운영·관리 지침

본사 : 서울특별시 중구 퇴계로 272 아도라타워 2층 I TEL : 070-8277-7900 I FAX : 02-3444-2995

남부지사 : 울산시 남구 남중로74번길 3 현대썬앤빌 2층 I TEL : 070-8277-7913 I FAX : 052-275-0960

Copyright © 2014 HYUNDAI BS&C Co., Ltd. All Rights Reserved